카이노스메드, 4본부 체제로 개편…이재호 부사장 CFO로 영입

증권 입력 2020-07-07 10:16:17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뇌 질환 치료제(CNS Drug) 개발기업 카이노스메드는 최근 조직 개편을 단행, 장기 성장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고 7일 밝혔다.

 

카이노스메드는 기존 부설연구소, 신사업개발부, 경영지원부 체제에서 신약개발본부, 신규사업본부, 경영전략본부, 경영지원본부 등 4개 본부 체제로 개편, 전문성을 강화했다.


이 회사는 인수합병(M&A)과 기업투자 전문가인 이재호 부사장을 재무최고책임자(CFO)로 영입해 경영전략본부장으로 임명했다. 신규사업본부와 신약개발본부는 각각 이구 부사장과 정재욱 이사가 맡게 됐다.

 

파킨슨병 치료제(KM-819)는 이전과 같이 이재문 부사장이 미국 자회사인 패시네이트 테라퓨틱스(FAScinate Therapeutics)에서 임상 개발을 전담한다.


회사 관계자는 “카이노스메드는 이번 조직 개편을 통해 보다 젊고 장기 성장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게 됐다”며 “기존 파킨슨병 치료제 등 신약개발사업 뿐만 아니라 국내외 M&A와 신규 사업을 통한 안정적인 성장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