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대생들, 국시 잠정 유보 이어 동맹휴학 중단 선언

정치·사회 입력 2020-09-14 09:25:07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의대생들이 전날 국시거부를 잠정 유보한 데 이어 동맹휴학을 중단하겠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국시 응시자인 본과 4학년생을 제외한 전국 의대생 1만5,542명 중 휴학계를 제출했던 91%인 1만4,090명이 학교로 돌아갈 수순을 밟을 것으로 보인다.

의대협은 이와 함께 동맹휴학 중단의 조건으로 내걸었던 '보건의료 정책 상설감시기구'를 구성하기로 했다. 해당 기구에는 의대협과 전국의과대학교수협의회가 참여할 예정이다.
   
조승현 의대협 회장은 "기존 단체행동을 넘어 더욱 능동적으로 보건의료체계를 감시하겠다"며 "정부가 또 국민의 건강권을 위협하는 정책을 강행한다면 전 의료계와 함께 단체행동을 불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