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에 은행 민원 30% 급증…“상환 유예”

금융 입력 2020-09-15 20:37:10 정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올 상반기 금융감독원에 제기된 은행 관련 금융 민원이 작년 동기 보다 약 30%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감원이 오늘 발표한 '2020년 상반기 금융민원 동향'에 따르면 상반기 접수된 은행 관련 민원은 6,107건으로 작년 상반기보다 30.7% 많았습니다.


코로나19 사태로 생활·사업이 어려우니 대출 원리금 상환을 유예해달라는 요청을 비롯해 여신 관련 민원 비중이 33.1%로 가장 컸습니다.


신용카드사에는 재난지원금 신청·사용에 관한 민원을 포함해 3,262건의 민원이 제기됐고, 환매 지연된 사모펀드 등의 영향으로 금융투자사에 대한 민원은 무려 83.2% 늘었습니다./binia9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순영 기자 금융팀

binia96@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