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평가사협회, 종이 없는 '디지털 감정평가서' 도입 추진

부동산 입력 2020-09-16 15:33:23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6일 한국감정평가사협회 김순구(우측) 회장과 KB국민은행 김태구 여신관리심사그룹 대표가 감정평가서 디지털 업무 헙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감정평가가협회]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한국감정평가사협회가 KB국민은행과 블록체인 기반 '종이 없는 감정평가서'로 감정평가서 디지털화를 본격 추진한다.

협회와 KB국민은행은 16일 감정평가사회관에서 협회 김순구 회장과 KB국민은행 김태구 여신관리심사그룹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감정평가서 디지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감정평가서 위변조·부인 방지, 서류의 인쇄·발송 및 보관 비용 절감, 담보 대출 업무의 효율성 제고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디지털 감정평가서'는 시범사업을 거쳐 감정평가서를 전자형태로 발급·보존할 수 있도록 '감정평가 및 감정평가사에 관한 법률'이 개정된 이후 정식 활용될 예정이다.


협회 김순구 회장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은행뿐만 아니라 공공기관·법원 등과 시스템을 연계해 디지털 감정평가서 활용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라면서 "정부의 디지털 뉴딜과 디지털 혁신의 모범 사례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협회는 이외에도 4차 산업혁명에 발맞춰 금융플랫폼 빅데이터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대국민 서비스로 빅데이터 및 GIS 기반 서비스 플랫폼인 (가칭)KAPA LAND를 오픈할 계획이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