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물가 1년만에 최고…농산물값 급등

경제 입력 2021-03-04 20:58:26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작황부진·명절 수요 증가로 농축수산물↑

기상여건 악화…파 227.5%·사과 55.2%

통계청은 오늘(4일)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가 107.00(2015년=100)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 1.1% 오른 것으로, 지난해 2월(1.1%) 이후 가장 높은 상승률입니다.

 

특히 지난달에는 작황 부진과 명절 수요가 겹쳐지면서 농축수산물 물가가 치솟으며 전체 소비자 물가 상승을 주도했습니다. 농축수산물은 16.2%가 올라 지난 2011년 2월(17.1%) 이후 10년 만에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습니다.

 

그중에서도 농산물 물가가 급등했습니다. 기상 여건이 악화되면서 파 물가는 227.5%나 뛰었고, 사과도 55.2% 올랐습니다. 농산물 전체는 1년 전보다 21.3% 올랐습니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