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라면, MZ세대와 소통 나선다

산업·IT 입력 2021-10-28 13:52:31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삼양라면]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삼양라면이 장수브랜드 이미지를 탈피하고 MZ세대와 소통에 나서며 변화를 꾀한다.

 

삼양식품은 올해 창립 60주년을 기념해 삼양라면의 유튜브 디지털 광고 '평범하게 위대하게'를 공개했다고 28일 밝혔다. 대한민국 최초의 라면인 삼양라면의 역사와 전통을 MZ세대들에게 부담없이 전하기 위해 애니메이션 기반 뮤지컬 형태로 제작했으며, 슈퍼주니어 '규현'이 노래를 불렀다. 광고 영상은 공개 4주만에 560만 뷰를 넘어섰고, 국내 최대 규모의 모바일 마케팅 컨퍼런스인 '맥스 서밋 2021 어워드'에서 F&B 산업군 부문을 수상했다.

 

최근에는 회사 창립 60주년을 기념해 삼양라면을 리뉴얼했다. 면, 스프, 후레이크 모두 변화를 줬다. 특히 1963년 9월 15일 삼양라면 출시 이래 처음으로 제품명을 한자 '삼양'이 아닌 한글 '삼양'으로 표기했다. 또한 광고 주인공인 '삼양63' 캐릭터를 제품 패키지에 삽입했다. 앞서 스튜디오 킨조와 협업을 통해 창립 60주년 기념 에디션 패키지도 선보인 바 있다.

 

지난 21일에는 MZ세대들이 주로 이용하는 라이브커머스도 진행했는데, 이를 14만명이 시청했다. 또한 인스타그램을 통해서는 구매 인증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삼양라면이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게임’ 속에서 등장하면서 국내 및 해외에서 관심도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삼양식품은 새로운 취식 방법 등 다양한 방식으로 MZ세대에게 삼양라면의 이미지 제고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최근 제품 리뉴얼과 패키지 교체, 유튜브 디지털 광고 등을 통해 젊은 라면으로 이미지가 개선된 것으로 보인다"며 “향후 글로벌에서도 삼양 브랜드를 강화해 불닭 볶음면에 이어 삼양라면도 글로벌 소비자에게 사랑 받는 브랜드로 키울 것”이라고 말했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