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초고액자산가 특화점포 'TCE 시그니처센터' 확장 이전

금융 입력 2022-05-25 16:09:16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난 24일, 서울 서초동 GT타워 24층에 위치한 우리은행 ‘TCE 시그니처센터’ 에서 이원덕(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 우리은행장이 우리은행 임직원 및 주요고객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우리은행]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우리은행이 초고액 자산가 대상 특화점포인 ‘TCE 시그니처센터’를 확장 이전했다고 25일 밝혔다.


앞서 우리은행은 지난 1월 한국씨티은행 출신의 프라이빗뱅커(PB) 등을 영입해 서울 역삼동에 TCE시그니처센터를 임시 개점해 운영하다 서울 서초동 GT타워 24층에 330평 규모의 대형 점포로 확장 이전했다.


TCE 시그니처센터는 초고액자산가들을 위한 우리은행의 세 번째 특화점포다. 한국씨티은행에서 최우수 PB 13명을 영입해 우리은행의 기업금융·부동산·세무 전문가 등과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우리은행은 이번 확장 이전해 정식 개점한 TCE시그니처센터를 기점으로 급성장 중인 국내 자산관리시장의 다양한 고객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새로운 서비스 발굴 등 지속적으로 변화를 시도할 계획이다. /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