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SM엔터 그룹사에 '투명 OLED 플로어 솔루션' 최초 적용

산업·IT 입력 2022-11-30 10:05:10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LGD가 SM 플래그십스토어에 공급한 투명 플로어 솔루션. [사진=LG디스플레이]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LG디스플레이가 투명 OLED를 매장 바닥에 설치해 신개념 디스플레이로 활용하는 솔루션을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LG디스플레이는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SM엔터테인먼트 그룹 계열사 SM브랜드마케팅의 신규 플래그십스토어 ‘광야@서울’에 ‘투명 OLED 플로어(T-floor)  솔루션’을 최초로 적용했다.


기존에 활용이 제한적이었던 바닥에 투명 OLED를 적용, 광고와 정보를 제공하는 공간으로 변화시켜 프로모션 효과와 공간 활용의 효율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광야@서울’ 매장에는 라운지 바닥에 55인치 투명 OLED 33대가 설치돼, 음반 및 아이돌 굿즈 상품을 진열하는 동시에 다양한 그래픽 효과와 상품 정보를 홀로그램처럼 구현한다.


이 솔루션은 투명 OLED를 바둑판처럼 이어 나가는 방식으로 원하는 크기만큼 무한히 확장할 수 있다. 또한 기존 LED보다 발열이 적어 실내에 적용하기에도 적합하고, 특수 강화유리를 적용해 방문객이나 설치물 등의 하중도 안전하게 견딜 수 있다.

​ 

‘광야@서울’에는 투명 OLED와 상품 진열대, 일반 OLED를 결합한 ‘오브제 쇼케이스’도 설치돼 방문객의 눈길을 끈다. 투명 OLED를 통해 상품 정보, 그래픽 효과 등을 입체감있게 제공해 프로모션 효과를 높인다.


​현재 세계에서 유일하게 LG디스플레이가 양산 중인 투명 OLED는 화소 스스로 빛을 내는 OLED의 장점을 극대화한 기술로, 기존 유리창을 대체할 수 있을 만큼 투명도가 높고, 얇고 가벼워 사이니지, 건축, 모빌리티, 디지털아트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발히 적용되고 있다.


​조민우 LG디스플레이 투명사업담당은 “고객이 원하는 공간 어디에나 적용할 수 있는 투명 OLED만의 무한한 확장성을 기반으로 바닥은 물론 벽이나 천장 등 다양한 공간의 활용성을 높이는 솔루션을 지속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